official website of KIM DONG RYUL

홍애량 2019.12.02
♬ 오래된 노래 - 여덟번째날 막공 짧은 후기, 그리고 아쉬움

률!

역시 공연은 막공이죠!

역시 막공은 "다크"죠! ^^



8번의 공연중

3번을 함께 했습니다.

11월 23일/30일/12월 1일

공감가는 후기들을 읽으면서,

또 함께 추억을 나눈것에 감사드립니다.



좋은 글들 많으니~~~~ ^^

살짝 아쉬움을 토로하자면,



# 조명이 아름답긴 했지만 앞자리는 너무 쎄서

눈이 많이 아프더라고요. 특히 D열 쪽

(비슷한 자리 B열쪽은 좀 괜찮았는데...)



# 편곡된 "농담" 공연엔 잘 어울렸지만

세상 느려터진 원곡 사랑합니다. ㅠ.ㅠ



# 하소연과 망각은 언제 들을 수 있을까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실

공연은 너무 좋았습니다... ^______ ^



이제,

푸욱 쉬시고,

언제가 될지 모르겠지만

다음 공연에서 뵙기를!

저도 헛헛한 마음 달래며 다시 일상으로~



♬ lovetou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