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icial website of KIM DONG RYUL

정유진(2) 2019.09.24
카니발

P9201250.JPG



주어진 집안일, 친구와의 공부 약속, 목사님 말씀 듣기 등의 일과를 마치고

조용히 앉아서 오늘도 하나의 앨범을 들었습니다.

이적 + 김동률의 프로젝트 앨범 [카니발] 입니다.


제가 처음 앨범을 손에 들었을 때는 그림이 너무 기괴하여

왠지 두려운 느낌에 앨범을 많이 듣지 못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런데 오늘 자켓을 살펴보니 기괴함이

권위와 틀에서 벗어나려는 노력이었음을 새삼 느낄 있었고

음악 속에서는 젊음의 패기와 순수함을 마음껏 느낄 있었습니다.

드럼과 금관 악기의 소리도 젊음의 심장 박동을 닮았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그래서 이웃에 피해가 가지 않도록 스피커의 볼륨을 줄여야 했던 것이 아쉬웠습니다.


김동률님과 이적님의 우정과 교류도

김동률님과 서동욱님의 우정 못지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분의 앞날을 축복하는 마음으로, 언젠가 분의 머리가 희끗희끗해지셨을

다시 함께 어떤 일을 벌이시게 될까 기대해 봅니다.